통영소방서, 대형공사장 화재안전관리 강화 나서

기사입력 2020.05.08 22:31 조회수 11
댓글 0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크기변환_10K2A8189.JPG

 

크기변환_10K2A8202.JPG


 
 
 
 

통영소방서(서장 최경범)는 최근 경기도 물류창고 공사현장 화재로 재산 및 인명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관내 대형 공사현장 지도ㆍ방문을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.

 

소방청 통계에 따르면 2019년 한해 2,312건의 공사현장 화재가 발생, 인명피해(사망 7명, 부상 184명) 및 재산피해 3백억 이상으로 나타났다.

 

공사장 내 용접ㆍ불티로 인한 화재의 주요원인은 △고온의 불꽃, 불티 등의 비산 △무자격자의 용접작업 △관계자 등의 화기취급 현장 감독소홀 △작업 시 부주의 등이 있다.

 

이에 통영소방서는 △공사장 임시소방시설 설치ㆍ유지관리 상태확인 △인화성 물품 취급 및 용접ㆍ용단작업시 화재감시자 배치확인 △유사시 대피통로 확보 및 위험물 취급사항 확인 △공사장 예방순찰 강화 등 화재에 대비한 예방 등을 확인했다.

 

최경범 서장은 "공사장은 화재로부터 취약한 만큼 관계인의 화재 위험성에 대해 경각심 및 적극적인 화재예방활동에 앞장 서 줄 것"을 당부했다.

 

[김소진 기자 kyh650@naver.com]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<저작권자ⓒ이슈경남통영 & issuety.com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
 
 
신문사소개 | 광고안내 | 제휴·광고문의 | 기사제보 | 다이렉트결제 | 고객센터 | 저작권정책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독자권익보호위원회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| RSS top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