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코로나19' 대비 첫 번째 시행한 '생활 방역의 날' 캠페인 실시

기사입력 2020.05.08 23:47 조회수 56
댓글 0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크기변환_1코로나19 대비 『생활 방역의 날』 캠페인 실시 (1).jpg

 

크기변환_1코로나19 대비 『생활 방역의 날』 캠페인 실시 (2).jpg


 
 
 
 

'코로나19' 예방과 관련한 '사회적 거리두기'가 종료되고, '생활 속 거리두기'가 시작됨에 따라, 통영시(시장 강석주)는 매주 금요일 실시하던 '방역의 날' 행사를 '생활 방역의 날'로 전환하고, 5월8일 오후 2시 북신동 삼성타워 및 북신전통시장에서 첫 번째 캠페인을 실시했다.

 

지난 5월6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‘생활속 거리두기’란 코로나19의 장기유행에 대비해 시민의 일상생활과 경제활동을 보장하면서, 코로나19 유행 차단을 위한 감염예방 및 차단활동이 함께 조화되도록 전개하는 생활습관과 사회구조 개선을 말한다. 

 

이번 캠페인에는 안전총괄과, 보건소 등 시 공무원 20여명이 참가해 북신시장 일대에서 플래카드 및 홍보판을 들고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른 생활수칙 등을 홍보했으며,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시민들에게는 마스크를 배부했다. 

 

아울러, 참석자들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됨에 따라 지켜야 할 수칙(개인별 방역 5대 핵심수칙) 또한 시민들에게 설명하며 이를 잘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. 

 

김용우 안전도시국장은 "시민들과 함께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있는것에 대해 큰 자긍심을 느낀다"며 "생활속 거리두기의 전환으로 우리 사회가 좀 더 활기를 띌 것으로 생각되며, 앞으로도 청정통영으로 남기 위해 나를 비롯한 공무원들은 긴장을 늦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 

 

※ 개인별 방역 5대 핵심수칙 1. 아프면 3~4일 집에 머물기, 2. 사람과 사람사이, 두팔 간격 건강거리 두기, 3. 30초 손씻기, 기침은 옷소매 4. 매일 2회이상 환기, 주기적 소독 5.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이다.

[김소진 기자 kyh650@naver.com]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<저작권자ⓒ이슈경남통영 & issuety.com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
 
 
신문사소개 | 광고안내 | 제휴·광고문의 | 기사제보 | 다이렉트결제 | 고객센터 | 저작권정책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독자권익보호위원회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| RSS top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